흉통

흉통

흉통은 심혈관 질환에서 흔히 동반되나 실제로는 매우 다양한 원인이 있으며 원인 질환에 따라 치료 방법 및 예후가 매우 다르므로 흉통에 대한 감별진단이 매우 중요합니다. 외래에 내원하는 환자들의 흉통 원인을 그 빈도별로 나누어보면 근골격계 질환, 폐질환, 정신과적 질환, 심혈관계 질환, 소화기계 질환 등이 있습니다. 이 중 임상적 중요성이 가장 크다고 생각할 수 있는 심혈관계 질환이 원인인 흉통의 특징을 살펴보겠습니다.

1. 흉통의 위치와 방사 부위 허혈성 심질환으로 인한 흉통은 흉골하 가슴의 중앙 부분, 혹은 흉곽 양쪽 부위 모두 결쳐서 나타나며 정확한 위치를 지적하기가 어려울 때가 많습니다. 손가락으로 지적할 수 있는 작은 부위이면 심근허혈의 가능성이 매우 낮습니다. 심근허혈에 의한 통증은 대개 팔 특히 좌완 척골부에 방사되고 손목, 명치, 왼쪽 어깨, 목이나 턱 등으로 방사될 수 있습니다. 대부분 협심증이 아닙니다.

2. 흉통의 지속시간
안정형 협심증인 경우 흉통은 대개 2~10 분 정도 지속되며, 증상이 매우 짧은 경우는 (수초~15초 미만) 대부분 협심증이 아니며, 만약 전형적인 흉통이 10 분 이상 지속되거나 휴식 시에도 나타나면 불안정형 협심증을 의심해야 합니다. 흉통이 30분 이상 지속되는 경우는 급성 심근경색, 심낭염, 대동맥 박리증으로 인한 흉통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3. 악화 요인
안정형 협심증은 특징적으로 운동에 의해서 유발되는데, 서둘러 걷거나 언덕 또는 계단을 올라갈 때 잘 나타납니다. 그 밖에도 흡연, 과음, 과로, 정신적 스트레스에 의해 유발되거나 악화될 수 있습니다.

4. 통증의 해소
안정형 협심증은 통증이 유발되었을 때 즉시 휴식을 취하면 1~5분내에 흉통이 사라집니다. 만약 10분 이상 걸리게 되면 불안정 협심증, 급성 심근경색증 등의 관동맥증후군에 의한 흉통을 의심할 수 있습니다.

5. 동반 증상
흉통과 심한 식은 땀을 흘리는 경우는 환자가 매우 심각한 상태에 놓여있다는 것을 의미하며, 오심, 구토 등도 허혈성 심질환으로 인한 흉통과 잘 동반됩니다.

닫기

정보보호 관리체계 인증서

정보보호 관리체계 인증서